‘사자’ 곽시양 “짝사랑 남자의 매력 보여줄 것”

기사입력 2018-01-11 19:03:52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 만촌동(대구)=박귀임 기자] ‘사자’ 곽시양이 캐릭터에 대한 기대감을 밝혔다.



11일 새 드라마 ‘사자(四子:창세기)’(김제영 윤소영 극본, 장태유 연출) 기자간담회가 대구광역시 수성구 만촌동 호텔인터불고 대구에서 개최됐다. 박해진, 나나, 곽시양, 장희령, 장태유 PD 등이 참석했다.



이날 곽시양은 “벌써 가족 같은 느낌이다. 서로 필요한 것을 이야기하기도 하고, 굉장히 빠른 시간 안에 친해지고 있다”면서 ‘사자’ 팀의 팀워크를 자랑했다.



또한 곽시양은 자신이 연기할 강력계 형사 최진수 역할에 대해 설명했다. 최진수는 여린(나나)를 키다리 아저씨처럼 지켜주는 인물로, 집안 학벌 외모 등 모든 것이 완벽한 경찰대 수석 출신의 엘리트다.



이에 대해 곽시양은 “혼자 하는 사랑이 굉장히 멋있는 것 같다. 외롭고 힘들지만 옆에서 있어줄 수 있는 사람이 짝사랑 남자의 매력이 아닐까 싶다”면서 캐릭터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한편 ‘사자’는 살아남는 게 목적이 되어버린 한 남자와 사랑 속에서 사람에 대한 답을 찾아가는 또 다른 남자, 그리고 모든 이야기의 중심에 있는 한 여자의 이야기를 담은 로맨스 판타지 추리 드라마다. 올해 하반기 방송 예정.  



박귀임 기자 luckyim@tvreport.co.kr / 사진=빅토리콘텐츠, 마운틴무브먼트스토리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이석철父 인터뷰→김창환 녹취록→국민청원…“명백한 아동학대” [종합] [TV리포트=김풀잎 기자] ‘더 이스트라이트’ 리더 이석철과 소속사 미디어라인엔터테인먼트 김창환 대표의 주장이 엇갈리고 있는 가운데, 김창환 대표의 녹취록이 공개됐다.  지난 18일 더 이스트라이트 소속사 미디어라인엔터테인먼트의 김창환 대표(총괄 프로듀서)와 소속 프로듀서 A씨는 미성년자인 더 이스트라이트 멤버들을 지속적으로 폭행했다는 의혹에 놓였다.  이와 관련, 이석철은 오늘(19일) 기자회견을 열었다. 그동안의 폭언, 폭행과 협박을 눈물로 토로했다. 김창환 대표의 폭언, 폭행 방조에 대해서도 밝혔다.  김창환 대표는, 폭언 및 폭행 방조는 사실이 아니며 과장된 허위사실과 명예훼손에는 적극 대응할 것이라고 대응했다.  한편, 이날 JTBC ‘뉴스룸’에서는 김창환 대표의 폭언 녹취록을 공개했다. 공개된 녹취록에는 “믿고 맡기면 패 죽여도 놔둬야 한다. 연예인이라고 신문에 나오면 너희는 설 땅이 없어 XX야. 누가 문제 있는 애를 XX 데려가. 판을 키우면 안 돼. 판을 키우면 너희 엄마 아빠가 더 괴로워. 10배는 더 괴로워”라고 폭언을 하는 김창환 대표의 목소리가 담겨 있다. 소속사 측은 “김창환 회장이 이석철 군과 이야기하던 중 일부 감정이 격해진 순간도 있다. 멤버 전체가 음악을 계속할 수 있도록 도와주려 한 것”이라고 이에 대해 해명을 늘어놨다.  KBS2 ‘연예가중계’에서는 이석철 아버지와의 인터뷰를 방송했다. 이석철의 아버지는 “3~4일 동안 밥을 못 먹고 잠을 못 잤다. 너무 속상했다. 같은 멤버 아이들도 맞은 이야기를 듣고 나니까 너무나 속상하더라”라고 분노했다.  그러면서 “어떤 어른이나 아이들을 보호해야 맞다. 때리는 사람을 옆에 둔 다는 건 말도 안 된다. 이러한 회사가 다시는 없었으면 좋겠다. 지금 음악 하는 아이들이 많을 텐데, 우리나라의 어떤 기획사에서도 아이들을 때리지는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 사건은 국민적 관심을 얻게 됐다. 청와대 국민 청원으로까지 이어지며, 사회적 문제로 확산됐다.  더 이스트라이트는 이은성 정사강 이우진 이석철 이승현 김준욱 등 2000년생부터 2003년생으로 구성된 6인조 그룹이다. 약 4년 전부터 폭언, 폭행, 협박을 당해왔다는 주장이다.  김풀잎 기자 leaf@tvreport.co.kr / 사진=TV리포트 DB, JTBC, KBS2
연예 [단독] 이희준 '남산의 부장들' 출연 확정..이병헌과 대립각 [TV리포트=김수정 기자] 배우 이희준이 영화 '남산의 부장들'(우민호 감독)에 출연한다. 19일 영화 관계자에 따르면 이희준은 최근 '남산의 부장들' 출연을 확정하고, 촬영 준비에 한창이다. '남산의 부장들'은 한국 중앙정보부의 부장들과 이들이 주도한 공작정치를 그린 작품. 동아일보에 연재된 정치비화글을 엮은 동명의 책을 원작으로 한다.  영화는 고(故) 박전희 전 대통령의 눈 밖에 난 뒤 실종된 김형욱 전 중앙정보부장을 둘러싼 이야기를 그린다. 이성민이 박정희 전 대통령을, 곽도원이 강형욱을 연기한다. 이희준은 비서실장 역을 맡아 김재규 역의 이병헌과 대립각을 펼친다. 이희준은 우민호 감독의 전작 '마약왕'에 이어 두 번째 호흡을 맞추며 신뢰의 연기를 인정받았다. 이희준은 최근 '미쓰백'에서 깊이 있는 감성 연기로 호평받았고, '마약왕' 겨울 개봉을 앞두고 있다. 현재는 나문희와 함께 한 영화 '오! 문희' 촬영에 한창이다. 여기에 '남산의 부장들' 캐스팅까지 확정하며 데뷔 이래 가장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게 됐다. 한편 '남산의 부장들'은 10월말 크랭크인한다. '내부자들', '마약왕'의 우민호 감독이 연출한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문수지 기자 suji@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