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Play 메이플스토리’ 20일 개관 및 기념 이벤트 실시

기사입력 2013-12-18 14:29:21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소성렬 기자] 넥슨(대표 서민)은 자사의 인기 온라인 게임 ‘메이플스토리’를 활용한 체험전인 ‘Play 메이플스토리(이하 플레이 메이플스토리)’를 서울시 양재동 aT센터 제 2전시장에서 오는 20일 개관하고 이를 기념한 오픈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2014년 2월 9일까지 약 3개월 동안 열리는 ‘플레이 메이플스토리’는, 현실로 재현한 ‘메이플스토리’ 세계에서 활발한 신체 활동을 통해 재미는 물론 교육적 효과까지 얻을 수 있도록 구성한 신개념 오프라인 체험전이다.



‘플레이 메이플스토리’의 전시 공간은 게임 내에 등장하는 항구, 숲, 암벽, 블러 마을, 지혜의 성, 마을 등을 콘셉트로 하여 구성됐으며, 리스항구, 루디브리엄, 에델슈타인 등 다섯 개의 메인 스테이지와 메이플 빌리지, 몬스터파크 등 다채로운 서브 스테이지로 이루어진다.



넥슨은 어린이들이 체험공간에서 밧줄, 그물, 암벽타기 등의 단계별 미션을 수행하며 역동적인 신체활동을 경험하는 것은 물론 사고력, 집중력, 관찰력 등 교육적인 효과도 높일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구성했다. 이 밖에도 관람객들을 위한 카페, 의무실, 수유실 등 다양한 편의시설도 마련했다.



체험전 개관을 기념해 다양한 이벤트도 개최한다. 먼저, 개관일부터 22일까지 3일간은 자녀를 동반 부모들에게, 이후 매주 월요일에는 자녀 동반 엄마들에게 무료입장 혜택을 제공한다.



또한, 올해로 온라인게임 ‘메이플스토리’가 서비스 된 지 10년이 된 것을 기념해 최초 서비스 시작해인 2003년에 태어난 ‘메이플키즈’에게 주중 30%, 주말 10% 입장권 할인 혜택을 체험전 종료시까지 제공한다.



이와 함께 ‘메이플스토리’ 체험전을 이용하는 관람객들을 위해 매일 2회 화려한 조명과 안무가 어우러진 ‘플래시몹(Flash Mob)’ 공연을 열며, ‘메이플 월드’ 존에서 숨겨진 보물카드를 찾는 관람객들을 대상으로 메이플스토리 사은품을 제공하는 등 다채로운 행사도 진행한다.



‘플레이 메이플스토리’ 체험전의 이용요금은 소인 1만 5천 원, 대인 1만 2천 원, 20인 이상 기관 단체는 9천 원(1인)이며, 24개월 미만 유아는 무료로 입장이 가능하다.



소성렬 기자 hisabisa@tvreport.co.kr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미스터션샤인’ 유연석X변요한, 김태리 향한 애달픈 사랑법 [TV줌인] [TV리포트=김진아 기자] 유연서과 변요한이 김태리를 향한 슬픈 연정을 불태우며 눈길을 모았다. 18일 tvN '미스터션샤인‘에선 동매(유연석)와 희성(변요한)이 애신(김태리)을 위해 자신들의 연정을 드러내는 모습이 방송됐다.  이날 애신의 할아버지 사홍(이호재)는 희성을 찾아와 그의 성정이 선하다는 것을 알고 있다며 “허니 이제 그만 애신이 데려가라”고 말했다. 자신이 아닌 다른 사람을 사랑하고 있음을 알고 있는 희성은 “말씀 올리기 송구하오나 전 그 여인이 마음에 안듭니다. 웃는 것도 걷는 것도 눈빛 하나 손끝하나까지 무엇하나 다 마음에 안듭니다”라며 마음과 정 반대의 말을 했다. 누구보다 애신을 원하면서도 그녀를 위해 마음에 없는 말을 했던 것.  그러나 애신의 할아버지는 “그 애 성격에 혼인을 깨자 했을테고 쌀쌀히 대했겠지. 그 모든 것을 다 감싸달란 말이네. 혹여 내게 무슨 일이 생기면 그 아이를 꼭 지켜달라는 부탁이니”라고 말하며 희성을 고민하게 만들었다.  동매 역시 애신을 향한 슬픈 사랑을 드러냈다. 애신에게 빚을 지게 만들었고 그녀에게 한달에 한번 동전 한 개씩 받겠다는 입장을 밝힌 것.  애신은 “나를 일본에 팔아넘길 것인가”라고 물었고 그는 “아무것도요. 그저 잊겠습니다”라고 말했다.  그는 애신이 나라를 위한 투사로 활동하는 것에 대해 “그저 잘못 봤고 앞으로도 잘못 볼 겁니다. 애기씨를 잘 보는 새끼가 있으면 눈깔을 뽑아 버릴거다”고 말했다. 그녀 역시 자신의 목숨을 마음대로 살리지 않았느냐고 되물었다.  그는 “돈은 달에 한 번씩 받겠습니다. 그 아이가 전달하는 것을 받은 그 자도 더는 캐지 않겠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에 애신은 “지금 나를 평생 보겠다는 건가”라고 말하며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애신을 향한 동매와 희성의 사랑법이 눈길을 모은 가운데 이날 방송에선 유진이 자신을 키워준 선교사의 죽음에 오열하는 모습이 방송되며 시련을 예고했다.  김진아 기자 mongh98@naver.com/사진=‘미스터션샤인’캡처